광고
메인사진
우리는 퍙화를 원한다. 전쟁 위험성 방조하는 윤석열 정권 규탄
메인사진
동해 영일만 유전 조광권 참여가 확실 시 되는 미국 기업 액트지오의 기업 신뢰도에 대한 의구심 커져
메인사진
임현택 의사협회장 '윤석열정권의 주장은 과학적 객관적 근거없는 졸속주장
메인사진
조국혁신당 1호공약 실천, '한동훈특검법' 발의
메인사진
송영길 소나무당 대표 '보석으로 출소'
광고

용혜인 기본소득당 원내대표, '채상병특검' 무산에 비통한 심정 토로

이근철 | 입력 : 2024/05/29 [10:53]

《죄송합니다》

 

채상병이 구명조끼도 없이 불어난 강물에 들어간 것은

부하들을 향해 불같이 화를 내며 질책했던

임성근 사단장 때문이었다는 증언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그런 임성근 사단장에게 책임을 물어야 한다고 하니,

대통령이 격노했다는 증언 또한 이어지고 있습니다.

 

부대 지휘의 책임을 가진 자의 분노에

젊은 해병대원이 목숨을 잃고

국정 운영의 책임을 가진 자의 격노에

사건의 진상규명이 발목 잡혔습니다.

 

그런데도 '대통령이 격노한게 잘못이냐'며, 그런 대통령을 옹호하고, 국민의 생명과 안전은 거들떠보지도 않겠다는 것이 오늘 국민의힘의 결정입니다.

 

젊은 해병은 나라를 위해 충정을 다했는데

국민의힘은 오직 대통령을 향해 충정을 다한 것입니다.

윤석열 대통령은 국민을 지키는 데 사용하라고 얻은 권력을

오직 본인과 본인을 따르는 이들을 지키는 데만 사용한 것입니다.

 

민주주의를 입에 거론할 자격이 없는 세력입니다.

국정운영을 이어가서는 안될 무도한 정권입니다.

 

심지어 최근 군에서 사망 사건이 연이어 발생하고 있습니다.

모 사단 신교대에서는 훈련병이 수류탄 투척 훈련 중에 사망했고 지난 23일에는 다른 부대의 훈련병이 가혹한 군기 훈련 끝에 사망했습니다.

 

내가 사랑하는 아들이, 동생이, 연인이

무사히 전역할 수 있을까 모두가 걱정하는 그런 시절이 되어버렸습니다.

그렇기 때문에라도 채 해병 특검법은 통과되어야만 했습니다.

 

채 해병 특검법은 장병들의 국가에 대한 헌신을 정쟁화하지 않고, 군 내 사고를 철저하게 진상규명하겠다는 국회의 결의로서 만장일치로 통과되었어야 합니다.

주권자 국민을 대변하는 국회의 책무가 바로 거기에 있기 때문입니다.

 

그런데 오늘 국민의힘은 그 헌법적 책무마저 저버렸습니다.

 

비록 오늘 채상병 특검법은 부결되었지만

당장 모레부터 시작하는 제22대 국회는

헌법과 국민의 명령에 주저하지 않고 따를 것임을 분명히 밝힙니다.

 

채상병 사망의 진상을 밝힐 방안을 다시 한 번 모색할 것입니다. 정권의 안위를 지키는 것만 남아버린 이 무도한 윤석열 정권을 멈춰세울 수 있는 모든 방안을 강구할 것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5월 28일 제21대 국회 마지막 본회의에서 마저

채 상병 특검법을 끝내 통과시키지 못한 것에 대해

고 채 상병, 그리고 유가족 분들과 전우 여러분,

그리고 진상규명을 염원하는 국민 여러분께 진심으로 사죄의 말씀을 드립니다.

더불어 이 자리를 빌어 채 상병 뿐 아니라, 군에서 숨진 모든 장병들의 명복을 빕니다.

 

제22대 국회에서는

단 하루라도 진실의 시간이 지체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2024년 5월 28일

21대 국회 마지막 본회의에서

기본소득당 원내대표 용 혜 인

  • 도배방지 이미지